"취학통지서 온라인으로 제출하세요"... 다음달 13일까지 이용 가능
"취학통지서 온라인으로 제출하세요"... 다음달 13일까지 이용 가능
  • 김지훈 기자
  • 승인 2019.11.28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는 다음달 2일부터 13일까지 2020학년도 초등학교 취학아동을 대상으로 '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는 2020학년도 취학예정 아동의 취학통지서를 해당 초등학교에 온라인으로 제출하는 방식이다.

취학 대상은 원칙적으로 만 6세 아동으로, 2013년 1월 1일부터 2013년 12월 31일 사이에 출생한 아동이 해당된다.

서울에 거주하는 취학아동의 보호자인 세대주, 부모, 조부모 등이 이용 가능하다.

해당 서비스는 서울시 홈페이지에 접속, 공인인증서를 통해 본인 인증을 받은 후 이용하면 된다.

온라인 서비스를 이용하지 않는 취학아동 보호자는 온라인 서비스 기간이 끝나면 종전처럼 해당 동주민센터 직원이나 통장 등을 통해 12월20일까지 취학통지서를 인편 또는 우편으로 전달받는다. 전달받은 취학통지서를 지정된 초등학교에 제출하면 된다.

곽종빈 서울시 자치행정과장은 "취학통지서 온라인 서비스는 맞벌이 부부 등 젊은 인터넷 세대에 호응이 높다"고 말했다. 이어 "방문 전달에 따른 외부인의 가정방문 등이 꺼려지는 환경에서 유용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취학통지서 온라인 서비스는 서울시가 전국에서 유일하게 시행하고 있는 제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