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관내 취약계층 '보건용 마스크' 1인 기준 37개 지원
하남시, 관내 취약계층 '보건용 마스크' 1인 기준 37개 지원
  • 권현수 기자
  • 승인 2019.11.19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는 가을·겨울철 미세먼지 보호대책으로 관내 취약계층에게 보건용 마스크를 지원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6700여 명으로 1인 기준 37개의 마스크를 지원한다. 또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노인·장애인·아동시설 25곳 등 총 24만 8000개를 보급한다.

이번에 배부하는 마스크는 미세먼지 차단이 우수한 식약처 인증을 받은 ‘KF94(성인용), KF80(아동용)’제품으로 성인과 아동을 구분해 지원한다.

정부는 고농도 초미세먼지가 심한 날에는 △외출은 가급적 자제하기 △외출 시 보건용 마스크 착용하기 △외출 시 대기오염이 심한 곳은 피하고 활동량 줄이기 △외출 후 깨끗이 씻기 △물과 비타민C가 풍부한 과일·야채 섭취하기 △환기·물청소 등 실내 공기질 관리하기 △대기오염 유발행위 자제하기 등을 권장하고 있다.

하남시 관계자는 “미세먼지의 심각성이 날로 커져 보건용 마스크를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지원함으로써 겨울철 호흡기질환 예방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